자녀 세대를 위한 ‘2020 미주한인 차세대 온라인 리더쉽 세미나’ 개최된다..

12월 11일(금) 오후 2시부터 아래 링크 접속으로 시청 가능..

주뉴욕총영사관 홈페이지(usa-newyork.mofa.go.kr)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페이스북(facebook.com/fkaaneusa)

유튜브로 시청하기 (12월 11일 추가)

 

‘2020 미주한인 차세대 온라인 리더쉽 세미나’가 오는 12월 11일(금) 온라인 영상을 통해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주뉴욕대한민국총영사관(총영사 장원삼)과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회장 이주향)가 공동으로 주최하며, 각계 각층에서 성공한 미주한인 리더들의 생생한 경험담과 성공담을 통하여 차세대들에게 미래의 비전을 제시함으로서 차세대들이 도전과 함께 미래를 준비할 수 있게 하는 알찬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별 초청 귀빈으로 밥 메넨데스 뉴저지연방상원의원, 브라이언 피츠페트릭 펜주연방하원의원, 타드 스티븐슨 펜주하원의원, 수잔 신 앵글로 뉴저지체리힐 시장 등이 축하와 함께 격려의 메세지도 전달할 예정이다.

강연을 할 예정인 미주한인 리더들은 다음과 같다.

동부지역에서 최초 한인 연방하원의원이자 올해 재선에 성공한 앤디 김의원, TV앵커출신으로 최초 한인 펜주하원의원이자 올해 5선에 성공한 패티 김의원, 변호사 출신으로 최초 한인 뉴욕주하원의원이자 올해 5선에 성공한 론 김의원, 아시안들의 대변인 역할을 톡톡히 해내면서 작년 3선에 성공한  데이빗 오 필라델피아광역시의원, 폐암연구기금모금 홍보 등 다양한 사회활동을 펼치고 있는 저널리스트 니디아 한 6abc앵커우먼, 타민족 커뮤니티와의 화합과 코로나19 팬데믹 극복을 위해 한인사회 차세대리더로서 눈부신 활동을 펼치고 있는 찰스 윤 첫 1.5세대 뉴욕한인회장, 세계적인 주차빌딩전문업체인 팀하스건축회사대표 하형록 회장, 한인2세대로서  뉴욕한인봉사센타(KCS)를 통해 지역한인커뮤니티 발전을 위해 크게 기여하고 있는 린다 이 회장, 쿠퍼병원의 유방암 수술전문의인 케이 윤 플라네리(윤가연) 암전문의, 정로펌 대표 변호사이며 한인커뮤니티 발전과 차세대 사역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지미 정변호사 등이며, 특별히 군복무의 장점과 혜택 등에 대해 브랜든 툴란 동부병역모집사령관의 간단한 프리젠테이션도 있을 예정이다.

또한, 차세대들에게 리소스가 될만한 특별한 미주한인기관들에 대한 소개 순서도 마련된다. 미주한인역사 홍보의 구심점이 되면서 최근 재단장을 마무리한 필라델피아의 서재필기념재단(회장 최정수), 워싱톤 DC에 기반을 둔 전국적인 차세대 조직인 미주한인협의회(CKA, 대표 아브람 김), 미국전역 한국학교들의 총연합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회장 김선미), 미국 최초 전국적인 차세대단체인 한미연합회(KAC, 회장 제니 김) 등의 대표들이 각각 해당 기관을 소개하게 된다.

더불어 특별 프로그램으로, 문화공연과 대한민국의 발전상 소개와 함께 공동주최 단체인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소속 지역한인회들이 전개하고 있는 코로나19 팬데믹 대처 동포사회 구제활동 사진첩 소개 등이 준비될 예정이다.

‘2020 미주한인차세대 온라인리더쉽세미나’의 모든 순서는 사전에 촬영되어 12월 11일 유트브 매체를 통해 국내외로 오픈될 예정이다.

12월 11일(금) 오후 2시부터 주뉴욕총영사관의 홈페이지(usa-newyork.mofa.go.kr) 또는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페이스북(facebook.com/fkaaneusa)에 접속하면 쉽게 연결하여 시청할 수 있다.

한편 주최측에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모두가 힘든 시간을 보내는 상황이지만 온라인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서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한 한인리더들을 초대하여 한인 차세대들에게 비전을 제시하고, 한인으로서 정체성을 확인해 볼 있는 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 행사에 참여해 주신 내외귀빈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는 인사를 전했다.

[행사문의]
  • 김은진 연합회 부회장 (302) 526-0868
  • 최태석 연합회 본부장 (717) 462-5999

 

[필라인 편집부]
뉴스 제보: info@philain.com

Copyright ⓒ 필라인 www.phila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필라인닷컴 홈페이지 바로 가기

<자료 제공: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